인터넷 심의위원회 배너
.베스트 디자인 미디어 상
우수컨텐츠 로고
윤리경영 이미지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디자인 트렌드를 선도하는 대한민국 프리미엄 미디어 그룹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Interview] 자이언트웍스 - 이광훈

통계학 전공에서 인테리어 디자이너까지

통계학 전공에서 인테리어 디자인까지 - 자이언트웍스 이광훈 대표 자이언트웍스의 이광훈 대표는 통계학과를 전공했다. 학교를 졸업하고 취직하려고 보니 평범한 직장인보다는 좀 더 재밌는 일을 하고 싶었다. 어릴 적부터 그림에 남다른 소질이 있던 터라 졸업 후, 컴퓨터 그래픽을 배우러 학원에 갔다가 인테리어 디자인에 매력을 느꼈다. 이후 대학원을 진학하며 현재까지 자이언트웍스의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상업 공간 작업을 가장 즐거워한다. 많은 이들이 자신이 만든 공간에서 웃고 떠들며 편하게 즐기는 모습을 볼 때 뿌듯함을 느낀다. 상업 공간은 트렌드에 민감하다. 같은 업종의 가게이지만 시기에 따라 조금씩 다른 모습으로 사람들에게 사랑 받는다. 그렇기 때문에 그는 홍대를 떠나지 못한다. 젊은 이들의 감각을 잃지 않기 위해서다. 지금도 이광훈 대표는 홍대 현장 어딘가를 누비며 부지런히 자신의 공간을 만들어가고 있다. Q. 상업공간 위주로 작업하는데 주로 신경 쓰는 부분이 있다면? A. 주로 외식 상업 공간을 한다. 하지만 주거든, 교육 공간이든 모두 다 한다.(웃음) 업종에 따라 신경 써야 하는 부분이 조금씩 다르다. 하지만 보통 마감자재 같은 경우는 기성품을 거의 사용하지 않는다. 기성품을 사용하게 되면 어디선가 봤던 자재들이기 때문에 익숙하다. 독특한 느낌이 줄어드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번거롭더라도 손수 제작해 다른 상업공간과 차별화되도록 많이 노력한다. Q. 디자인할 때 특히 고려하는 부분이 있나? A. 아무래도 외식 상업 공간이다보니 클라이언트의 이익에 대해 고려를 안할 수 없다. 내가 디자인한 공간이 예쁘기도 해야 하지만 중요한 건 매출이 좋아야 한다. 그것이 클라이언트가 인테리어에 적지 않은 자본을 투자하는 이유이고 목적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항상 그 부분에 대해 고민한다. 번화가 상권에는 무수히 다양한 업종의 가게들이 자리해있다. 이곳에서 평범한 디자인은 파묻혀서 보이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다른 가게들과는 차별화된 인테리어로 고객의 시선을 우선 끌어야 한다. 예를 들면, 주변이 복잡하면 미니멀한 파사드로, 주변이 밋밋하다면 좀 더 아기자기한 외관으로 디자인해 고객들 눈에 띄어야 한다. Q. 주변환경에 많은 신경을 쓰는 것 같다. A. 다른 공간도 마찬가지지만 상업 공간은 매장이 눈에 잘 띄어야 하기 때문에 특히 더 고려한다. 사람들이 지나가다가 ‘어? 저 집 뭐야?’라는 말 한마디가 나와야 되기 때문이다. 디자인적으로는 적당히 앞서나가야 한다. 너무 세련되고 고급스러우면 오히려 사람들이 부담감을 느껴서 선뜻 들어오려 하지 않는다. 어느 정도의 익숙함이 고객을 편안하게 이끈다. 의도하진 않았지만 내가 주로 작업하는 망원동이나 연남동, 홍대 상권은 특히 그렇다. 고급스럽고 럭셔리한 공간은 없지만 일대에서 활동하는 일반인들을 비롯해 디자이너들, 예술가들의 감각이 국내 디자인의 트렌드를 주도한다. 내가 이곳을 떠나지 못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사람들의 반짝이는 감각을 놓치고 싶지 않기 때문이다. Q. 아무래도 상업 공간이다보니 클라이언트가 요구하는 바도 많을 것 같다. A. 엄청 많다.(웃음) 아무래도 자기 가게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다. 그런 경우가 종종 있다. 나는 그동안 무수히 많은 가게를 오픈시켰다. 그 어떤 클라이언트가 와도 나보다 많은 오픈 경험이 있는 클라이언트는 있을 수가 없다. 그래서 성공하는 상업 공간에 대한 어느 정도의 감을 갖고 있다. 의뢰가 들어오면 내가 익혀온 감을 클라이언트와 공유하려고 해도 신뢰하지 못하는 분들이 종종 있다. 그럴 때는 내 고집만 피울 수가 없다. 예술가들은 본인의 작업이 자신의 작품이 되겠지만 우리 디자이너들은 내 작업이 결국 남의 것이 된다. 그렇기 때문에 그 중간지점의 적절한 타협점을 찾는 것이 늘 어렵다. 이 고민은 디자이너들이 늘 안고 가야 할 숙명이라고 할 수 있다. Q. 돌아다니다 보면 놓치기 아까운 상권도 있을 것 같다. A. 그래서 오픈한 곳이 선셋 로얄이다.(웃음) 우리는 일반인들보다 많이 봐왔기 때문에 감이 조금 있다. 근데 그런 경우가 있다. 일반인들은 잘 못 느끼지만 무조건 될 자리. 골목 자리에 한적하고 조용한 곳. 그런 자리가 간혹 있는데 막상 그 길로 사람이 잘 다니지 않으니 안 하려고 한다. 한번씩 보면 ‘이 자리다’ 싶은 자리가 있다. 그 때는 내 자본을 투자해서라도 하고 싶다. 그 중 하나가 여기, 선셋 로얄이다. 원래 하려던 건 아니었는데, 어쩌다 보니 자리가 너무 아까워 가게를 열게 되었다.(웃음) Q. 작업할 때 영감은 어디서 얻나? A. 모든 것에서 다 얻는다. 이건 나 뿐만 아니라 동종업계 분들은 모두 그럴것이다. 어딜 가든 항상 마감 상태를 보고 그 공간을 최대한 느껴본다. 영화를 보더라도, 여행을 가더라도, 혹은 밥을 먹거나, 쇼핑을 가더라도 항상 본다. 그렇게 경험하다 보면 무의식 중에 나온다. 100개 보면 하나 떠오르는 정도. Q. 앞으로의 계획은? A. 상업성이 결합된 형태의 주거 공간을 작업해 볼 계획이다.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임대주택, 다세대주택, 상가건물과는 달리 독특한 감각의 ‘빌라’를 작업해보고 싶다. 최근 1~2인 가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작지만 유니크한 주거형태를 원하는 수요는 분명히 존재하는데 현실은 그렇지 못하다. 작은 주거공간이지만 건물주, 세대주, 임대인, 방문객 모두가 수익을 창출하고 즐겁게 지낼 수 있는 독특한 형식의 공간을 열심히 구상 중이다. 고민주 기자

Design Studio Lim

DESIGN STUDIO LIM blog.naver.com/djdj0908 designstudiolim@hanmail.net Design Studio Lim은 공간의 새로운 해석을 화두로, 소통과 신뢰를 바탕으로 한 크리에이티브 디자인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젊고 열정적인 인테리어 디자인 그룹이다. 디자인스튜디오림의 열정과 영원을 담아 고객 만족과 참신한 감각으로 최상의 공간을 만들어가고 있다.

WANDERLUST / 원더러스트

WANDERLUST blog.naver.com/wanderlust1031 010-8332-7966 공간 디자인 스튜디오 WANDERLUST(원더러스트)는 세상의 작은 공간 하나부터 좋은 디자인을 하고 결국 그 좋은 디자인이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내기 바라는 큰 꿈으로, 모든 공간이 하나의 브랜딩이 될 수 있도록 새롭고 가치있는 것을 디자인하고자 하는 젊은 디자인 그룹이다. 어떤 프로젝트든 진심을 다하는 자세, 클라이언트만 만족시키는 디자이너가 아닌 스스로에게도 부끄럽지 않은 디자인을 하고 있는 이들은 재기발랄한 프로젝트로 젊고 핫한 스튜디오로 거듭나고 있다.

고공디자인 / GOGONG DESIGN

GOGONG DESIGN www.gogongdesign.com 02-463-0223 고공디자인은 정직하고 거짓 없이 심플한 디자인. 컬러, 디테일 등 사소한 부분까지도 고심하며 거짓없는 공간을 클라이언트에게 제공하고자 한다. 고공디자인의 고현석 실장은 늘 초심을 잃지 않는 자세로 주거공간, 상업공간 가릴 것 없이다채로운 포트폴리오를 보여주고 있다.

Atelier and Project / 아뜰리에앤프로젝트

Atelier and Project www.atelierandproject.com 02-548-3374 아뜰리에&프로젝트는 2006년 압구정동에 여러 분야의 디자이너가 모인 작업실을 일반인들에게 그대로 노출한 형식의 ‘오픈 스튜디오&카페’를 열었다. 최근 유행하고 있는 복합문화 공간이라는 컨셉을 이미 12년 전부터 시도해왔던 아트 디렉팅 그룹의 선두주자 아뜰리에&프로젝트는 탐스, 지 니킴 슈즈, 캐나다구스 등 일일이 열거하자면 끝이 없을 정도로 많은 브랜드를 대중들에게 널리 알리며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은 브랜드들의 플랫폼 역할을 해왔다. 이들은 여러 분야의 디자이너, 아티스트와 협업하며 더 많은 사람들이 상생하고 시너지를 얻을 수 있는 개념의 공간을 직접 디렉팅 하고 있다.

ENTITLE DESIGN GROUP / 인타이틀 디자인 그룹

ENTITLE DESIGN GROUP Instagram: @satisfy_m 053-764-0330 인타이틀(ENTITLE) 디자인 그룹은 고정관념을 깨고 독특하고 재미있는 공간을 기획하는 건축, 리노베이션, 인테리어, 브랜딩, 컨설팅 전문 디자인 회사다. Entitle은 ‘제목을 붙이다. 자격을 주다. 권리를 주다.’라는 뜻의 영어단어로, 멋진 공간을 가질 자격과 특별한 권리를 만들어 주겠다는 의미에서 이름을 붙였다.

DESIGN 5

DESIGN 5 www.design5.kr 1833-8813 DESIGN 5는 동대문 QUEENS SECONDGROUND를 비롯해 동대문APM MUSEUM, 신사동 9reum 설계, 왕십리 9988 외관 리모델링, 담양 선방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선보여온 디자인 회사다. 앞선 감각으로 트렌디한 공간을 완성해오고 있는 DESIGN 5는 신사동 카페 뮬라를 통해 그의 디자인 가치를 보여주며 입지를 분명히 보여준다.

3i’s design studio / 최원주

3i’s design studio / 최원주 www.3iiidesignstudio.com 3iiidesign@naver.com 3i’s design studio(쓰리아이즈 디자인 스튜디오)는 공간을 디자인하는 데 있어서 클라이언트와의 관계를 최우선으로 여긴다.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형성된 고객과의 관계는 그들의 생활패턴뿐만 아니라 성향, 니즈를 파악해 최적의 맞춤공간을 제공하는데 기본 전제가 된다. 3i’s design studio는 첫 작업 공간인 바티카를 시작으로 그들만의 디자인 가치를 보여줄 예정이다.

A.mass / 에이매스

A.mass / 에이매스 amassoffice.com 02-790-4805 에이매스는 2014년 도시 환경에 반응하는 공간 생산을 목표로 설립되었다. 공간 계획뿐만 아니라 운영 전략 시나리오를 구성해 최종 결과물을 건축주에게 제안한다. 도시 밀도, 토지 가격, 소비자 취향 및 변화하는 사회적 요구 전반에 걸친 연구를 통해 건축주의 개발 의도와 필요성을 충족시키는 공간을 선보인다.

quoteslab / 쿼츠랩

quoteslab / 쿼츠랩 www.quoteslab.kr 02-6010-8910 쿼츠랩(quotes.lab)은 정한, 박성재, 서동한 디자이너가 이끌어 가는 디자인 회사다. 성수동의 ‘자그마치’를 비롯해 ‘하이드 미 플리즈’, ‘1064 스튜디오’, ‘ 텐트 서울’, ‘호호식당’ 등 다양한 컨셉의 프로젝트 공간을 기획하며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 클라이언트 의도와 이용자 편리를 생각한 공간 계획뿐만 아니라 브랜딩과 산업디자인 전반을 다룬다. 새로운 감각의 디자인팀 쿼츠랩은 reddot, IF, PIN-UP상을 수상하며 국제적으로도 그들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해가고 있다.

JOONGHO CHOI STUDIO / 최중호 스튜디오

JOONGHO CHOI STUDIO / 최중호 스튜디오 www.joonghochoi.com 02-6404-2345 2008년 설립된 최중호 스튜디오는 제품에서 리빙, 공간, 브랜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고 있다. 아메리칸 스탠다드, 자브라, 3M, 삼성, 반얀트리 등 세계적인 기업과의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레드닷디자인 어워드 베스트 오브 베스트 수상을 비롯해 국제공모전에서 다수 수상하며 최중호 스튜디오의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유이디자인 / 이경재

유이디자인 / 이경재 www.uedesign.co.kr 051-625-1977 무언가를 만들고 그곳에 사람이 삶으로써 공간에 생명을 주는 일은 멋진 경험이다. 인테리어는 인간이 생활하는데 필요한 시각적 또는 쾌락적 공간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존재한다. 유이디자인은 이 신념을 바탕으로 신선한 디자인과 고정관념에서 탈피한 아이디어로 클라이언트의 생활 패턴과 의도에 적합한 새로운 공간을 창출해 나가고 있다.

모쿠 디자인 연구소

모쿠 디자인 연구소 moku-labo.com 031-554-0115 어떤 특정한 시대적 정의를 내리기 어려운 다원화된 시대에 하나의 프로젝트에 관여하는 한 분야의 전문가 집단은 현시대의 다양한 요구조건을 대응하기 어렵다. 모쿠 디자인 연구소는 다양한 분야의 크리에이터들과의 협업으로 건축공간 본질에 대한 새로운 가치관을 탐구해 나간다. 인간과 건축, 건축과 도시가 공생할 수 있는 매개체로서의 건축공간에 대하여 집중하며 인간과 건축, 환경이 모두 어우러지는 프로젝트를 완성해나가고 있다.

소멧 엔지니어링 & 아키텍츠 / 오정혁

소멧 엔지니어링 & 아키텍츠 / 오정혁 www.sommeteng.com 053-256-2350 건축의 시작은 인간의 삶에 대한 미학과 공학적인 분석에서 나온다.소멧 엔지니어링 & 아키텍츠는공간의 본질을 이해하고 분석해모든 가능성을 아이디어로 승화시킨다. Sommet team의 이상은 디자인의 이념을 뛰어넘어 건축을 예술의 의미로, 더 나아가 20세기 건축 거장들의 사유를 이어나가는 것이다. 소멧 엔지니어링 & 아키텍츠는 관공서, 레스토랑, 플래그샵, 마트 등 제한을 두지 않은다양한 공간 디자인뿐만 아니라 냉동 냉장 설비까지 그 영역을 확장하며 이색적인 행보를 거듭하고 있다.

위아카이 / 노미경

위아카이 / 노미경 www.wearekai.com wearekai@naver.com 02-3446-5930 환경과 사람에 대한 충분한 이해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공간은 시간이 지나도 늘 생동감 있고 편안하다. 공간은 사람이 머무는 곳이며 삶의 터전이기에 사람이 그곳에서 경험하는 과정을 담고 있어야 한다. 위아카이(We are KAI)는 공간을 짓기에 앞서 많은 시간과 노력을 사용자에 대해 연구하고 그들의 마음을 읽으려 노력한다. 사람이 중심이 되는 공간 디자인을 꿈꾸며 환경과 어우러지는 공간을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생각하고 실행한다.

어바웃에이트

어바웃에이트 www.abouteight.co.kr 02-6925-6773 어바웃에이트는 국내 유수의 공간 디자인 회사에서 다양한 프로젝트 업무 경험을 쌓은 두 명의 디자이너가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급변하는 디자인 트렌드와 넘치는 정보 속에서도 어바웃에이트만의 디자인 철학과 원칙을 바탕으로 디자인 본질에 접근하고자 노력한다. 주요작으로는 강남 밝은세상안과병원, LF의 어라운드 더 코너 플래그 쉽 스토어, 제주 조천 단독 펜션, 혜화동 AND here, 프루아 샵 등이 있으며, 최근에는 아모레퍼시픽, 마몽드, 에뛰드, 아리따움 등의 국내 대표 코스메틱 브랜드 기획과 디자인 작업에 참여해 국내외 플래그쉽 스토어 및 단독 샵 설계를 진행하고 있다.

밀리미터공간지음

밀리미터공간지음 www.mmspace.co.kr 02-549-1728 밀리미터공간지음은 건축, 인테리어 설계 및 시공을 전문으로 하는 프리미엄 인테리어 브랜드다. 판에 박힌 듯 어디서나 볼 수 있는 단조로운 공간이 아닌, 공간이 지닌 가치와 클라이언트의 고유한 특성을 살려 합리적이고 차별화된 공간을 추구한다. 상업 공간뿐만 아니라 호텔, 주거 공간, 주택 건설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밀리미터 공간지음은 고객의 만족을 위해 노력과 연구를 멈추지 않을 것이다.

틀 / 김원영

틀 / 김원영 www.teuldesign.com 02-6489-0223 디자인 회사 틀은 단순하면서도 간결한 디자인을 추구한다. 디자이너는 여러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동안 다양한 클라이언트의 요구 조건을 만족시켜왔다. 그 과정에서 환경과 건물, 사람이 모두 어우러지기 위해서는 디자인의 중심이 서야 한다. 틀은 디자인의 중심이 기초, 즉 틀에 있다고 반(半)만 여기며 틀을 깨는 과감한 도전으로 그들만의 방향성을 구축해나가고 있다.

건축사사무소 틔움 / 지라프(ziraf), 오사(5osa)

건축사사무소 틔움 / 지라프(ziraf), 오사(5osa) www.tiumdesign.com 02-6449-7880 틔움건축은 현실과 이상을 건축적 어휘로 구현하기 위해 노력한다. 합리적인 건축어휘와 조금은 비합리적인 건축어휘는 혼합되어 새로운 가치를 창조한다. 이는 컨셉 설계 단계를 통해 정제되어 입체적인 색채로 그 가치를 드러낸다. 4인가족 맞춤형 빌라 하하하우스를 비롯해 쌍문동의 노후주택 리모델링 알리샤하우스, 원주의853빌딩, 협소주택 등을 설계했으며 현재는 화천 문화센터, 동산 도시형생활주택, 오포 다세대주택 등을 진행하고 있다.

MIDAS / 이성민

MIDAS /이성민 www.inmidas.co.kr 02-557-8982 MIDAS는 클라이언트가 추구하는 가치를 파악해 인간 중심의 공간을 만들고자 노력한다. 일관된 디자인이 아닌 새로운 트렌드 형성에 끊임없이 도전하며 보다 창의적인 접근으로 앞서가는 디자인을 제시한다. ‘창조적인 공간 디자인’과 ‘고객감동’을 경영 이념 삼아 고객에게 편안하고 아름다운 공간 디자인으로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는 MIDAS는 상업공간뿐만 아니라 주거공간, 업무 공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인테리어 관련 원스톱 솔루션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