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5 이미지
인터넷 심의위원회 배너
.베스트 디자인 미디어 상
우수컨텐츠 로고
윤리경영 이미지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디자인 트렌드를 선도하는 대한민국 프리미엄 미디어 그룹
The Highest Quality & Retention of Design

혼란에서 안정으로 들어가는 입구, 현관문

건물의 입구, 특히 주택의 문은 공적 영역과 사적 영역을 구분 지어주는 교차점이자 외부의 혼란과 내부의 안정의 교차점이다. 혼란스러운 바깥 세상과 안전하고 평화로운 안을 구분하는 동시에 이어주는 상징적인 공간이다. 입구, 문은 그래서 문화와 역사, 의미와 상징을 담은 인문학적 오브제이며 동시에 안전과 방어를 책임지는 기능적인 오브제로서 존재한다. 역사적으로 오래된 건축물의 입구는 보통 태양이 뜨는 방향, 동쪽을 향하고 있다. 동쪽을 향해 문을 내는 것은 매일 아침 떠오르는 태양과 함께 새롭게 시작하는 하루에 대한 감사함, 그 성스러운 의미에서 시작됐다. ‘경향’, ‘지향’을 의미하는 단어 ‘오리엔테이션(Orientation)’의 ‘동쪽을 향한다’는 원래 의미 또한 같은 유래에서 출발했다. 풍수지리에서는 현관문과 대문의 방위, 위치를 중요하게 여기고 건물과 현관문의 크기 비례를 중요하게 여긴다. 현관문과 대문의 방향에 따라 건물에 복이 들어오거나 흉이 들어오는 것이 결정될 수 있고 현관문의 크기가 건물의 크기와 비례가 맞지 않으면 옹졸하거나 헤픈 인상을 줄 수 있다고 한다. 아파트에서는 대문이 사라지고 현관문이 그 역할을 대신한다. 공적 영역과 사적 영역 사이에서 완충 역할을 하던 울타리와 대문, 마당이 사라진 아파트에서는 현관문이 그 역할을 한다. 현관문의 역할은 커지고 중요해졌지만 관심은 그만큼 커지지 않았다. 대부분의 현관문이 똑같이 생긴 것은 어쩌면 몰개성과 익명성의 시대적 상징일 것이다. 전통적으로 건물의 입구, 현대의 현관문은 주인이 누구인지, 어떤 사람이고 어떤 건축물인지를 방문객에게 전달하는 일종의 비언어적 표현이었다. 때문에 문에는 여러 장식적 요소가 많았고 인간적인 특징과 상징이 많이 담겨 있다. 보통 문의 전면에 덧댄 벽 널은 사람의 머리, 몸통, 다리의 비율에 맞춰져 있으며 손잡이는 배꼽의 높이와 비슷하다. 현대의 아파트 현관문은 주인에게 거의 선택권이 없다.자신을 표현하기 위해 사용할 수 있는 것은 문의 외부에는 종교 스티커가 거의 전부이다.그러나 개성있는 장식으로 내부를 꾸미는 이들은 꾸준히 늘고 있다.리폼 스티커나 시트를 붙이기도 하고 페인트 칠을 하거나 나무를 덧대 새로운 분위기를 내기도 한다.안으로 꾸며진 현관문은 가정의 분위기를 좌우한다. 현관문을 꾸미는 것은 주인의 개성과 인격을 겉으로 전시하고 소망을 내부로 표출하는 행위이다. 간과하기 쉬운 그 중요성을 인식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는 것은 그래서 환영할 일이다. 절반은 공적이고 절반은 사적인 현관문이 다채로워지는 것은 적어도 사회와 가정이 내부로 다채로워지고 아름다워지고 있다는 방증이기 때문이다. 서로가 익명의 타자로 존재하는 현대 사회에서 자신을 드러내는 것은 일종의 금기와도 같다. 눈의 띄거나 돋보이는 것은 약점을 노출하는 것과 같기 때문이다. 개성있는 현관문이 늘어나는 것은 그래서 공동체 의식의 부활이기도 하다. 서로를 믿지 않으면 불가능한 일이기 때문이다. 현관문을 꾸미는 행위는 그래서 한편으로 숭고하기까지 하다. 기사 노일영

계단, 건축공간의 높은 콧대

계단은 그 위치, 목적, 높이 등에 따라 다양한 구조와 소재로 만들어진다. 실내인지 실외인지, 사용자의 연령대 심지어 사용자의 지위에 따라서도 다양하게 만들어진다. 사용자에 따라, 공간에 따라 분위기를 조성하고 미적 오브제로서 공간을 완성하기도 한다. 오르기 위해 존재하기도 하며 걸터앉아 쉬기 위해 존재하기도 한다. 계단은 머무는 공간이 아닌 거쳐 지나는 공간이다. 일상생활을 하면서 우리가 계단 위에서 보내는 시간은 많지 않다. 그러나 계단은 건축공간에서 가장 입체적인 조형물이다. 계단 디자인에 따라 건축의 인상이 달라지고, 사용자의 시야와 감정도 변한다. 계단 위에서 보내는 시간은 적지만 계단을 보면서 지내는 시간은 많기 때문이다. 얼굴의 중심에서 사람의 인상을 결정하는 코처럼, 위와 아래, 수직을 연결하며 건축공간의 인상을 결정하는 계단. 높이가 다른 두 바닥, 층과 층을 연결하는 기능적인 면뿐만 아니라 미학적 기능도 중요한 것은 어쩌면 너무나 당연한 일이다. 올림픽 시상대의 가장 높은 자리는 경쟁에서 승리한 자가 차지한다. 고대로부터 인류는 힘을 과시하기 위해 높은 구조물을 만들고 그 위에 서고자 했다.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수직으로 쌓아올린 고대의 유적들이 그렇게 만들어졌다. 수직으로 하늘을 향하던 계단은 중세시대에 이르러 나선형 계단으로 몸을 튼다. 나선형 계단은 성을 방어하는 원형 탑과 함께 군사력의 상징이 되었다. 탑 안으로 설치된 계단은 겉으로는 보이지 않았지만, 여전히 권력의 상징이었다. 그리고 르네상스 시대에 접어들자 계단은 점점 다양해졌다. 개방형 사각 회전 계단, 유턴 계단, 개방 나선형 우물 계단 등 다양한 종류의 계단이 생겨났다. 계단의 구조와 모양만큼 계단의 의미도 다양해졌다. 계단이 권력의 상징, 군사력의 상징에서 예술가와 건축가의 작품으로 바뀐 것이다. 계단의 절대적인 기능이 수직 이동이기는 하지만 계단은 때때로 스스로 예술이 되거나 예술의 배경이 되기도 하고 또 때로는 거대한 의자가 되어 휴식과 모임의 장소가 되기도 한다. 계단을 단편적으로 이해하고 설명하는 것이 힘든 까닭이다. 계단은 시민이 이용하는 공공재가 되었고 예술가와 건축가의 철학이 묻어나는 작품이 되었다. 덕분에 계단은 이제 건물에 활력을 주는 존재가 되었다. 그리고 좋은 계단은 건축뿐만 아니라 사용자에게도 활력을 준다. 수평의 공간과 공간, 층과 층을 연결하는 계단은 한 계단 한 계단마다 모두 다른 높이를 가진다. 높은 곳에서는 멀리까지 한눈에 볼 수도 있고 야트막한 곳에서는 걸터앉아 쉴 수도 있다. 다양한 높이에서 공간을 보는 것은 시각적으로도 정서적으로도 새로운 자극이 되곤 한다. 계단을 오르내리는 것이 다이어트와 운동에 효과가 있다는 사실이야 당연한 일이지만, 계단은 아이들에게 공간감을 학습하게 하고 공간지각능력을 키워주기도 한다. 3차원 인지 능력이 발달한 아이들이 창의성과 학습능력이 좋다는 연구결과가 있는 만큼 공간뿐만 아니라 인지능력도 풍부하게 만들어 준다. 자세한 내용은 월간 아이엑스디자인리빙 8월호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