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XD+住樂 - 디자인에이쓰리, 반포자이

기사: 차주헌
사진: 이재상

디자인에이쓰리, 반포자이, 91Py



1.  현관은 전체적으로 밝고 단정한 기본 베이스에 비비드한 코발트블루 도어와 골드 금속 중문의 매치로 드라마틱한 공간을 연출했다. 블루를 좋아하는 클라이언트의 취향을 반영해 대담하게 양쪽 도어 모두 색감을 담아 극적이고 매력적인 공간으로 완성했다. 벽면(가구 도어와 중문) 모두 바닥부터 천정 끝까지 수직을 맞추어 깔끔하게 떨어지는 라인으로 간결하게 정리했다.

2.  전체적으로 화이트 베이스에 밝은 오크 마루를 매치해 부드럽고 화사한 분위기로 복도의 구성을 이어나갔다. 벽면과 도어 프레임은 모두 통일성 있게 가되, 방문은 짙은 차콜 색상으로 존재감 있게 부각해 무게감을 형성했다. 도어는 기존도어에 벽면과 같은 패턴으로 몰딩을 붙이고 도장을 한 리폼 도어다.

3. 중문을 열고 들어오면 시원하게 펼쳐진 거실은 오픈형 공간으로 확장감과 개방감을 최대한 살리고자 했다. 벽면은 차분하고 정돈된 느낌으로 마감하고, 앞, 뒤 벽면에 웨인스코팅으로 입체감을 줘 클래식한 볼륨감을 살렸다. 거실의 조명은 커튼 박스와 우물 천정의 간접 조명으로 조도를 충분히 확보했다.

4. 처음 반포 자이 91평 설계 당시 디자인 에이쓰리가 가장 공을 들인 공간은 주방과 다이닝룸이었다. 기존 앞면과 우측에 있는 베란다를 확장해 넓은 다이닝룸을 확보하였다. 통 창을 통해 들어오는 빛을 받을 수 있고 개방감도 좋아졌다. 뒷벽은 답답해 보이는 벽으로만 두기 아쉬워 아이디어를 내 자연스럽게 프렌치 창으로 구성했다.
 









자세한 내용은 월간 아이엑스디자인 주락 2월호에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