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XD+住樂 - 집스토리디자인, 의정부 녹양동 힐스테이트

취재: 차주헌
사진: 김리오

집스토리디자인, 의정부 녹양동 힐스테이트, 33py


집이라는 곳은 한 가족에게 있어서 사랑, 행복, 꿈의 출발점으로 아름다운 이야기를 시작하는 공간이다. 집스토리디자인은 클라이언트에게 ‘집을 예쁘게 꾸미다’라는 틀을 넘어 가족이 서로 느끼고 공유하는 이야기들을 담을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또한, 상업공간과 다르게 ‘내 집’이라는 완벽한 공간을 원하는 클라이언트가 대부분이기에 사소한 부분까지도 치밀하게 체크하며, 시공 이후에도 완벽한 AS를 통해 클라이언트와 끈끈한 유대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계속)



주방 수납공간이 적고 다이닝 공간과 분리되어 있던 주방의 동선을 새로 계획했다. 수납공간뿐만 아니라 식탁과 가까워진 구조로 요리를 하면서도 아이들을 케어할 수 있다.

Tip. 많은 수납공간이 필요하다는 클라이언트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기존 ‘ㄱ’자 주방에서 다이닝 공간을 함께 활용한 11자 형 주방 구조로 변경했다. 깔끔한 화이트 컬러와 상부장과 식탁의 무늬목 컬러로 포인트를 준 주방은 편안하면서도 따스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거실 최상층 세대라서 복층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은 다른 세대에 비해 장점이 될 수 있으나 가족 구성원이 많고 어린 자녀가 있는 가정에서는 오히려 단점이 되기도 한다. 집스토리디자인은 복층 아파트 거실의 개방감을 위해 기둥 없는 계단과 계단참으로 설계해서 거실 및 복층의 이
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했다.

Tip. 외부 햇살이 많이 들어오는 장점을 극대화시켰고 핸드레일을 촘촘하게 시공해 시야가 가려지지 않는 동시에 아이들도 안전하게 계단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 높은 천정에서 거실을 밝혀주는 샹들리에와 팬던트 조명등이 분위기 있고 아늑한 거실로 꾸며준다.


자세한 내용은 월간 아이엑스디자인 주락 4월호에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